Skip to main content

생리와 관련된 소문의 진실(1)

대체 왜 생리할 시기가 다가오면 식욕이 왕성해지는 걸까요?

생리기간 직전에는 식욕이 왕성한 여성들도 있고, 반대로 생리가 다가오면 입맛이 뚝 떨어지는 여성들도 있습니다. 심한 경우에는 생리 직전에는 식사량이 확 늘었다가 막상 생리가 시작하면서 음식 냄새만 맡아도 속이 메스꺼워서 먹지도 못하거나 구토를 하는 경우도 있답니다.
식욕 뿐만 아니라 배변에도 변화가 생기는데, 생리 직전에는 일시적으로 변비가 생기거나, 생리기간에 설사를 계속 하는 여성들도 있습니다. 사람마다 개인차가 있기 때문에 증상은 조금씩 다르지만, 결국에 생리 주기와 함께 소화기관의 운동에도 변화가 생긴다는 것입니다.

생리 주기에 따른 호르몬 분비

생리 주기에 따라서 호르몬 분비도 주기를 가지고 변하게 되는데, 생리 기간 동안 분비되는 호르몬 중에 식욕을 왕성하게 돋우는 호르몬이 있으며, 그 호르몬의 영향으로 식욕이 늘어나게 된답니다. 호르몬의 영향도 있지만, 생리 기간 중에 소화기관들의 움직임도 변화가 생긴다고 하는데요.

생리 기간 동안 자궁이 수축하면서 생리혈을 배출해내는데, 이 과정에서 자궁만 수축하는 것이 아니라 다른 내부 장기들도 함께 영향을 받습니다. 자궁을 수축시키기 위해서 분비되는 물질이 있는데, 이 물질이 자궁 뿐만 아니라 다른 소화기관의 근육에도 영향을 미쳐서 식욕이 왕성해지거나, 반대로 속이 메스꺼워서 먹지 못하게 되기도 하고, 설사를 하거나 변비가 생기기도 하는 등의 여러 가지 증상이 생길 수 있습니다.
식욕이 왕성해지는 것은 자연스럽고 일시적인 현상이라는 점을 명심하시고, 소화가 잘 되고 문제가 없다면 왕성한 식욕을 억지로 참을 필요는 없답니다.

(17-015)

믿을 수 있는 진통 효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