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열이 나는 아이를 간호하는 방법

아이가 고열에 시달리면 부모는 걱정이 되기 마련입니다. 일반적으로, 열은 감염이나 기타 신체 상태의 한 증상일 뿐입니다. 대부분의 경우 2~3일이 지나면 열은 내립니다.

열은 있지만 평소와 같이 놀고, 먹고, 행동한다면 별도의 조치를 취하지 않아도 됩니다. 하지만 아이가 아픔을 느낀다면 상태가 좋아질 때까지 간호해야 합니다. 아이의 체온을 평소 수준으로 낮춰야 합니다.

체온을 조금이라도 낮춘다면 아이가 회복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됩니다.

처치 방법

아세트아미노펜(어린이 타이레놀의 주요성분) 및 이부프로펜(어린이용 모트린의 주요성분)과 같은 해열제를 투여해 아이를 좀더 편안하게 만들어줄 수 있습니다. 해열제를 투여한 후 30~60분 이내에 효과가 나타납니다. 주치의에게 어떤 해열제가 좋을지 문의하세요.

 

아이를 편안하게 해주는 방법: 잠을 자고 있는 아이는 현재 편안한 상태입니다. 대다수의 소아과 전문의는 해열제를 먹이기 위해 자고 있는 아이를 억지로 깨우지는 말라고 합니다.

기타 방법:

  • 스펀지에 따뜻한 물을 적셔 아이의 몸을 닦아 줍니다(아이가 느끼기에 편안한 정도로만 해야 하며 아이가 몸을 떨면 즉시 중단해야 합니다)
  • 옷을 얇게 입히고 방 온도를 낮춰 시원한 상태를 유지합니다.
  •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도록 합니다.

  

무료 어플리케이션인 키즈 웰니스 트래커를 이용하여 자녀의 건강 정보를 스마트폰으로 확인하고 기록할 수 있습니다.

마음 편히 우리 아이의 통증을 케어해 주고 열 또한 빠르게 내려 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