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어린이 두통 속속들이 파헤치기

아이들과 성인의 두통 차이점

아이들의 두통은 성인의 두통과 여러 점에서 많은 차이가 있습니다. 따라서 아이에게 두통이 생겼을 때 문제를 모으고 대처하는 법을 알기 위해서라도 어떤 경우에 병원에 가는 게 좋을지 잘 알아 두는 것이 좋습니다.
가장 중요하게 알고 있어야 하는 것은, 단순히 “나 머리 아파”를 자주 한다는 것만으로는 특별히 걱정하고 병원에 꼭 데려갈 필요가 없다는 것입니다. 다만, 반대로 아이가 머리 아프다는 것을 표현하면서 아래와 같은 몇 가지 증상이나 특성을 같이 보인다면 단순히 “늘 머리 아프다고 했는걸” 이라는 생각으로 그냥 관리하거나 집에 있는 진통제를 먹이는 것보다는 병원에 꼭 한 번 데려가는 것이 필요하다는 것을 기억해야 합니다.

병원 방문이 필요한 아이들의 증상이나 특성

  • 1) 아이가 나이에 비해 몸이 많이 작을 때
  • 2) 머리가 아파서 밤에 자주 깰 때
  • 3) 목이 뻣뻣하게 경직될 때
  • 4) 기침을 하거나 소변, 대변을 볼 때 머리가 더 심하게 아프다고 할 때
  • 5) 너무 지속적으로 반복되는 두통이거나 어딘가 늘 같은 부위가 아플 때
  • 6) 팔다리를 움직이는데 어떤 변화가 생기거나 못 움직이거나, 많이 허약할 때, 눈의 초점을 잘 못 맞출 때
  • 7) 계속 심하게 구토를 할 때
  • 8) 머리가 점점 더, 자주 아프다고 할 때
  • 9) 병원에서 약을 처방 받아 먹였어도 계속 아프다고 할 때

사실 이런 기준들을 읽었을 때 애매하게 와 닿는 부분이 많을 것 같습니다. 특히 점점 아이가 몸이 작거나, 허약하면 그것만으로도 무슨 문제가 있는 건가 하고 걱정이 될 것 같아 이런 기준이 어떤 의미를 가지고 전달될 지 염려되기도 한답니다.
위의 기준들에 해당되면 아이에게 어떤 문제가 있을 것이라는 자가진단을 하기 위한 정보가 아닙니다. 오히려 반대로 생각하셔야 오해를 하지 않을 수 있답니다. 의사들이 연구하고 알려주고 있는 바에 따르면 질병이 있어서 생기는 두통의 경우 이런 특성들이 동반되니까 일단 의사를 만나서 이야기해 보는 것이 막연히 약 먹이면서, 혹은 때로 방치하면서 지내는 것보다는 현명한 방법이라는 것을 알아 두셔야 합니다.

(17-015)

마음 편히 우리 아이의 통증을 케어해 주고 열 또한 빠르게 내려 줍니다.